성남시 ‘2017 올해의 브랜드 대상’ 2관왕

청년배당 ‘올해의 정책’, ‘올해의 소통참여도시’ 선정

 기사입력 : 2017/09/07 [17:41]   최종편집 :

비전성남

 
▲ 성남시가 '2017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올해의 소통참여도시'와 '올해의 정책' 분야 대상을 차지, 2관왕에 올랐다. 시상식에 참석한 오상수 공보관(왼쪽)과 김옥인 복지국장     © 비전성남

성남시(시장 이재명)가 시행하고 있는 ‘청년배당’이 9월 7일 ‘2017 올해의 브랜드 대상’ 정책분야 대상을 수상했다. 이와 함께 소통참여도시 분야 대상에도 선정돼 2관왕을 달성했다. 
한국소비자포럼 등이 주관하고 한국소비자브랜드위원회가 주최한 2017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성남시의 ‘청년배당’은 서울시의 ‘서울역 7017 프로젝트’, 경기도의 ‘따복공동체’와 경쟁 끝에 최종 대상 수상의 영예를 얻었다.
 
▲ 7일 서울 그랜드 하얏트호텔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 비전성남

청년배당은 우리나라 최초로 기본소득 개념을 적용한 정책이다. 취업난 등으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청년들을 응원하고 희망을 준다는 점에서 큰 호응을 얻었다. 또 청년에 대한 복지문제를 공론화했다는 점에서도 주목받았다.
성남시는 SNS 시민소통관제를 도입해 시민불편사항을 신속히 처리하고, 시민예산참여축제를 통해 시민의 시정 제안을 이끌어내는 등 시민과의 소통강화 노력을 인정받아 ‘소통참여도시’ 분야 대상을 받았다.
브랜드 대상은 언론보도, SNS, 주요 포털사이트의 콘텐츠 평판 및 전문기관 인증 등 기초조사를 통해 도출된 후보 브랜드 가운데 온라인 및 모바일, 일대일 전화 설문 등 대국민 브랜드 투표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2017 올해의 브랜드 대상은 한 해의 브랜드들을 총결산해 각 분야에서 최고의 활약으로 국민에게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주인공을 선정·시상하는 행사다.
시상식은 이날 오후 4시 서울 그랜드 하얏트호텔에서 열렸다.
김옥인 성남시 복지국장은 “성남시의 청년배당 정책이 서울시와 경기도의 우수한 정책과 경쟁을 펼쳐 수상하게 되어서 매우 기쁘다”며 “성남시는 오늘 수상에 자만하지 않고 청년이 미래를 꿈꾸는 도시, 시민과 공감하고 소통하는 도시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 사회복지과 청년복지팀 031-729-8501
         공보관실 SNS홍보팀 031-729-2060

 
  • 기사보내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공감
  •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보기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