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남시 전세버스기사 327명, 코로나19 선제 검사서 모두 '음성'

비전성남 | 기사입력 2021/05/04 [18:06]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관내 10개 전세버스업체 소속 운전기사 327명에 대한 코로나19 선제 전수검사 결과 모두 음성판정이 나왔다고 밝혔다.

 

이번 검사는 412일부터 30일까지 3주간 성남시에 위치한 임시선별진료소(4개소)를 직접 방문해 검사를 받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시는 봄철을 맞아 전세버스를 이용하는 행락객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 관내 전세버스(397) 운전자들의 집단감염 발생을 차단하기 위해 선제 대응 조치로 코로나19 검사를 하게 됐다.

 

아울러 성남시는 탑승객 명단 관리(QR코드 등), 방역관리자 지정 여부, 기사와 이용객의 차량 내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비치, 버스 내 음주가무 행위 등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지속 점검, 계도해 나갈 방침이다.

 

방역수칙 미준수로 적발되면 관련 법령에 따라 과태료 부과 등의 행정처분이 이뤄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집단감염이 산발적으로 발생하는 가운데 봄철 전세버스를 이용해 행락지로 이동 시 차량 내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과 음주가무 자제 등 안전사항을 철저히 준수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대중교통과 버스행정팀 031-729-37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