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남시, 추석 앞두고 다중이용시설 43곳 안전 점검

“재난사고 예방”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여부도 확인

  • 비전성남 | 기사입력 2021/09/08 [08:45] | 본문듣기
  • 남자음성 여자음성

▲ 재난안전관-성남시 공무원들이 9월 2일 지역 대형마트 식품코너에서 안전 점검 중이다.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추석을 앞두고 915일까지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안전 점검을 벌인다.

 

대상 시설은 추석 연휴(9.18~9.22)에 많은 사람이 찾을 것으로 예상되는 야탑동 성남종합버스터미널과 대형마트 12, 전통시장 30곳 등 모두 43곳이다.

 

시는 각 시설의 건축물 손상·균열·누수 등 결함 여부, 피난 통로 확보 여부, 가스·누전 차단기 정상 작동 여부, 소화 설비 관리 상태 등을 살핀다.

 

▲ 재난안전관-성남시 공무원들이 9월 2일 지역 대형마트에서 방화셔터 하부 점검 중이다.

 

마스크 착용, 이용자 간 간격 유지 등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여부도 확인 점검한다.

 

이 점검은 지난달 26일 야탑동 성남종합버스터미널부터 시작돼 이날 유도등 점등 불량, 문어발식 콘센트 사용, 도시가스 개별 사용시설 관리 미흡 등 14건을 바로 잡았다.

 

다른 시설도 안전 점검 과정에서 위험 요소가 발견되면 현장에서 시정해 재난사고를 예방한다.

 

즉시 고치기 어려운 시설물은 보수, 보강토록 시정 명령한 뒤 위험 요인을 없앨 때까지 추적 관리한다.

 

재난안전관 안전점검팀 031-729-35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