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남시 지역화폐 1천억 원 추가 발행… 10% 특별 할인 판매

골목상권 중심으로 유통돼 지역경제 활성화

비전성남 | 기사입력 2021/10/13 [09:27]

▲ 상권지원과-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을 사용해 물건값 결제 중(성남TV 홍보화면 캡처)

 

성남시(시장 은수미)1천억 원의 성남사랑상품권(지역화폐)을 추가 발행해 1015일부터 10% 특별 할인 판매한다.

 

애초 계획한 올해 2천억 원의 10% 특별 할인 판매 분량은 시민호응에 힘입어 지난 818일 자로 모두 소진됐다. 현재는 6% 할인가의 지류 상품권만 120억 원가량 남아 판매하고 있는 상태다.

 

시는 성남사랑상품권이 골목상권을 중심으로 유통돼 지역 소상공인들의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도움을 주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고 있다고 보고 올해 특별 할인 판매 분량을 총 3천억 원 규모로 늘리게 됐다.

 

▲ 상권지원과-중앙지하상가 신발가게에서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으로 결제 중(성남TV 홍보화면 캡처)

 

이번에 추가 발행하는 성남사랑상품권은 지류 200억 원, 모바일 800억 원이다.

 

월 구매 한도는 50만 원(현재 20만 원)으로 상향 조정된다.

 

코리아세일페스타(전국 11.1~11.15) 기간에는 월 구매한도액을 50만 원 추가한 100만 원으로 늘려 시민의 구매·사용률을 좀 더 높일 계획이다.

 

10% 할인율은 추가 발행분이 다 팔릴 때까지 적용된다. 평소 할인율은 6%.

 

지류 상품권을 구매하려면 성남시 소재 농협, 신협, 새마을금고 등 122곳 지점에 신분증을 가지고 가면 된다.

 

지류 상품권은 전통시장, 택시 등 가맹점 19,435곳에서 현금처럼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모바일 상품권은 스마트폰에 지역상품권 앱 (Chak)’을 설치하면 살 수 있다.

 

모바일 상품권 가맹점은 21,003곳이며,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 앱을 통해 위메프오, 소문난샵, 배슐랭, 먹깨비 등 4개 민간 앱의 주문·배달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일반 시민 판매분 외에 각종 정책 수당도 성남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해 시민 생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크다고 말했다.

 

상권지원과 골목경제정책팀 031-729-25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