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남시, 국지도 57호선 교통개선대책용역 완료

용역 결과 토대로 경기도 도시철도망구축계획 반영 등 추진

  • 비전성남 | 기사입력 2021/11/22 [08:28] | 본문듣기
  • 남자음성 여자음성

 

▲ 지난해 열린 국지도 57호선 교통개선대책 수립 용역 착수 보고회(비전성남 자료사진)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국지도 57호선(성남~광주) 교통혼잡문제 해소를 위해 광주시와 공동으로 추진한 ‘국지도 57호선(성남~광주) 교통개선대책 수립 및 사전타당성 조사 용역’을 11월 12일 완료했다.

 

성남시와 광주시는 2019년 12월에 ‘국지도 57호선(성남~광주) 교통개선대책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으며, 협약에 따라 성남시와 광주시의 교통분야 국장이 공동위원장이 되고 교통·도로 분야의 과장, 팀장을 실무협의회로 구성해 논의한 내용을 바탕으로 용역을 추진했다.

 

이번 용역은 지난 2020년 7월에 착수했으며, 사업비는 성남시와 광주시가 공동부담하고 ㈜ 유신 컨소시엄에서 용역을 추진했다.

 

개선대책으로 교차로 기하구조 개선, 버스노선 추가 및 변경, 도로망계획, 철도 도입에 따른 타당성검토 등을 수행했으며, 수립된 계획에 대해 사업 추진시기와 상위계획 반영 등 사전절차를 이행해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철도분야에 대하여는 광주시까지 지하철 연장 등을 검토했으며, 검토 결과를 ‘경기도 도시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하고자 성남시와 광주시가 공동으로 경기도에 요청했다.

 

경기도 용역 과정 중에 사업성 상향 방안을 적극적으로 제안, 구축 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예정이다.

 

성남시 관계자는 “용역을 통해 수립된 개선대책들에 대해 관련 절차 등에 맞춰 추진하고 철도사업같이 상위기관의 결정이 필요한 사항은 성남시와 광주시가 공동 대응하는 등 국지도 57호선의 교통문제해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문의: 교통기획과 교통정책팀 031-729-24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