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남시 학습도우미 사업… 중고생·대학생 1대1 맞춤형 수업

80명씩 모두 160명 모집

  • 비전성남 | 기사입력 2022/01/10 [07:55] | 본문듣기
  • 남자음성 여자음성

 

▲ 성남시청사(비전성남 자료사진)

 

성남시는 오는 3~12월 취약계층 중·고등학생들이 대학생에게 교과수업을 배울 수 있는 ‘학습도우미 지원 사업’을 편다.

 

이를 위해 2억8,8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며, 1월 20일까지 중·고생과 대학생(학습도우미)을 각각 80명씩 모두 160명 모집한다.

 

이 사업은 중·고등학생이 수업받길 희망하는 국어, 영어, 수학 등의 과목에 맞춰 성남시가 동성의 대학생을 매칭해 준다.

 

1대 1 맞춤형 수업이 주 2회, 하루 2시간(월 16시간)씩 원하는 장소에서 진행된다.

 

성남시는 학습도우미에게 시간당 2만 원씩 월 32만~40만 원의 수당을 지급한다. 

 

참여 대상 중·고생은 성남시에 주민등록을 둔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수급자, 차상위계층, 법정 한부모가족, 다문화가족, 북한이탈주민 자녀, 학교 밖 청소년이다.

 

대학생 역시 성남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어야 학습도우미 참여 신청을 할 수 있다. 야간대학생, 휴학생도 신청 대상이다.

 

희망자는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에 지원신청서, 자기소개서, 직전 학년 성적증명서, 재학증명서 등의 서류를 내면 된다.

 

시는 지난해에도 이 사업을 시행해 140명의 중·고생과 대학생을 연결했다. 이 중 70명의 대학생에게 지급한 수당은 모두 2억4,600만 원이다.

 

문의: 교육청소년과 청소년팀 031-729-30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