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선7기 1주년 주요 성과 및 계획] 약속④ 새로운 도약과 기회를 창출

아시아실리콘밸리 프로젝트를 통해 새로운 도약과 기회를 창출하겠습니다

비전성남 | 기사입력 2019/06/24 [14:50]

 
민선7기 성남시는 아시아실리콘밸리 프로젝트를 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 산업 집적지 간 특화 및 연계전략으로 지역별 혁신 생태계를 조성한다. 지역불균등을 해소하고 경제기반형 도시재생으로 아시아 대표 산업도시로 도약하는 것이 목표다.

성남시를 ▲ 제1·2·3 판교 및 위례비즈밸리를 포함한 ICT융합산업벨트 ▲ 분당벤처밸리·야탑밸리·하이테크밸리를 엮은 바이오웰에이징산업벨트 ▲ 백현마이스클러스터 등 3대 권역으로 특화해 핵심 선도산업 중심으로 경제의 질적 수준을 높인다.

이를 위해 지난해 10월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비전선포식에 이어 스타트업·벤처펀드 3천억 원 조성을 완료했다. 앞으로 시장 직속 아시아실리콘밸리담당관을 설치해 사업을 꼼꼼히 챙겨가며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노후 산업단지인 성남하이테크밸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222억 원대 재생사업도 추진한다.
 
중원구 상대원동 일원 151만㎡에 기반시설을 설치 및 정비하고 근로·정주 환경을 개선해 노후산단의 경쟁력을 강화한다. 산단 내 LH활성화구역 예정지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며, 기반시설 확충사업은 2021년 착공한다.

바이오산업 R&D 거점인 분당벤처밸리, 바이오웰에이징산업 육성 리빙랩 거점인 야탑밸리, 바이오헬스기기 제조거점인 하이테크밸리를 연계해 바이오웰에이징산업 벨트화도 추진한다. 올해 7월부터 내년 10월까지 사업용역 후 2020년 하반기 마스터플랜 및 개발계획을 수립하고, 2022년 상반기 사업에 착수할 예정이다.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는 연면적 3만6,680㎡ 규모로 성남글로벌 ICT융합 플래닛을 2021년 11월까지 건립, 성장가능성이 큰 중소·벤처기업을 육성한다.

정자동 1번지 일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지원의 구심 역할을 수행할 복합컨벤션시설로 조성한다. 이 시설을 중심으로 성남형 MICE산업을 추진, 유니콘기업 육성을 지원하며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경제도시로 도약하는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 산업 집적지 간 특화 및 연계전략으로 지역불균등 및 양극화를 해소하고 아시아 대표 산업도시로 도약
■ 성남하이테크밸리 경쟁력강화사업 노후 성남하이테크밸리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222억 원대 재생사업 추진
■ 바이오웰에이징산업 벨트화 분당벤처밸리, 야탑밸리, 하이테크밸리연계 벨트화 추진
■ 성남글로벌 ICT융합 플래닛 건립 성장 가능성이 큰 중소·벤처기업을육성하고 글로벌 상용화 지원체계 구축, 기업의 맞춤형 지원 등
■ 성남형 MICE산업 추진 전시시설을 포함한 복합컨벤션 시설 건립
■ 기타 중점사업 경기 e-스포츠 전용경기장 공모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