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혁신의 판을 키워내다

2019 제8차 성남글로벌융합컨퍼런스, 10월 24일 킨스타워 7층 대강당서 개최

비전성남 | 기사입력 2019/10/22 [14:22]

성남시 주요정책 아시아 실리콘밸리 성남의 가치와 미래방향 공유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의 가치와 미래방향에 대해 시민과 기업 모두가 공유하는 자리가 펼쳐진다.

    

성남산업진흥원은 10월 24일 오후 2시부터 분당구 정자동 킨스타워 7층 대강당에서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 사람, 혁신, 문화, 네트워크 가치를 담다’라는 주제로 ‘제8차 성남글로벌융합컨퍼런스(이하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은 혁신을 기반으로 하나 된 성남을 이루기 위해 추진되는 성남시 주요정책으로 사람, 혁신, 문화, 네트워크 등 4개 키워드를 중심으로 추진되고 있다.

    

컨퍼런스는 그간 4차 산업혁명, IoT, 스마트시티 등 신기술을 주제로 진행됐지만, 올해 컨퍼런스는 색다르게 성남시 주요정책인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의 가치와 미래방향을 주제로 우리가 일하고 머무르는 도시공간이 어떻게 달라지고 있는지 공감하는 시간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이번 컨퍼런스에서 은수미 성남시장은 기조강연자로 나선다.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혁신의 판을 키웁니다’를 주제로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을 통해 우리가 일하고 생활하는 도시 성남이 어떻게 바뀌어가고 있는지, 변화하고 있는 우리시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한다.

    

이어 구글 김현유 아시아태평양총괄전무의 ‘실리콘밸리의 일하는 문화’, 성균관대 이종관 교수의 ‘사람중심 4차 산업혁명, 그 새로운 미래의 길’, 관점디자이너 박용후 대표의 ‘관점을 디자인하라’, 한국파스퇴르연구소 스팬서쇼트 부소장의 ‘AI Imaging drug discovery for global public health’, 서울대 김세훈 교수의 ‘사람은 도시를 만들고, 도시는 사람을 만든다’ 등 강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을 이끄는 4가지 키워드를 주제로 한 강연들은 컨퍼런스의 참석자들에게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의 가치와, 변모하는 현재의 모습 그리고 미래방향에 대해 조망하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성남산업진흥원 허익수 기획경영본부장은 “성남시의 미래준비를 위해 우리시 특성에 맞는 정책 실천이 필요하다”고 지적하며, “앞으로도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 실천을 통해 사람과 기업, 그리고 문화가 있는 혁신도시 성남의 판을 키워가겠다”고 말했다.

    

 

성남산업진흥원 031-782-3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