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청년기본소득 4분기 신청하세요

대상자 1만845명 예상…모바일, 성남 사랑카드 지역화폐로 25만원 지급

비전성남 | 기사입력 2019/10/31 [08:45]

▲ 성남시청사 전경     © 비전성남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11월 1일부터 30일까지 올해 마지막 4분기 청년기본소득(옛 청년배당) 지급 신청을 받는다.

    

청년기본소득은 자산의 많고 적음 등과 무관하게 만 24세에게 분기별로 25만 원씩, 연 100만 원을 모바일이나 성남 사랑카드 형태의 지역화폐로 지급하는 청년복지정책이다.

    

이번 4분기 지급 대상은 1만845명을 예상한다.

    

1994년 10월 2일부터 1995년 10월 1일 사이에 태어난 이들 가운데 현재 경기도에 주민등록을 두고, 3년 이상 계속 거주하고 있거나 경기도 거주 합계가 10년 이상인 청년이다.

    

신청은 경기도 일자리플랫폼 잡아바 홈페이지(http://apply.jobaba.net)를 통해 이뤄진다.

    

회원 가입 후 신청서, 개인정보 동의서를 작성한 후 온라인상에서 주민등록초본을 전송(업로드)하면 된다.

    

자격 심사 후 오는 12월 20일 25만 원 상당의 지역화폐를 지급한다.

    

모바일로 받으려면 본인 스마트폰에 앱 ‘지역상품권 chak’을 설치해야 한다.

    

성남 사랑카드로 받으려면 신한카드사로 신청해 전자카드를 발급받아야 한다.

    

모바일로 받는 지역화폐는 가맹점 6,300여 곳에서, 성남사랑카드로 받는 지역화폐는 신한카드 가맹점 5만3,315곳에서 사용할 수 있다.

    

이들 지역화폐는 성남지역 내 전통시장, 소상공인 업체 등에서 현금처럼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대기업, 편의점, 온라인, 유해·유흥업종 점포에서는 사용을 제한한다.

    

성남시는 지난 3분기에 8,115명에게 21억7,100만원(1·2분기 소급지급액 포함)의 청년기본소득을 지급했다.

    

청년정책과 청년복지팀 031-729-85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