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도서 6권 빌리는 만 19세에 2만 원 상품권 지급

‘첫 출발! 책드림 사업’ 2차 신청받아

비전성남 | 기사입력 2019/11/12 [09:06]

 
▲ 성남시 첫출발! 책드림 사업 신청 안내 리플릿 앞면     © 비전성남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11월 14일부터 12월 5일까지 ‘첫 출발! 책드림 사업’ 2차 신청을 받는다.

    

첫 출발 책드림 사업은 공공도서관에서 6권 이상의 책을 빌려본 만 19세 청년(2000년생)에게 2만 원 상당의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을 지급하는 청년독서정책이다.

    

학업에 몰두해 책 읽을 여유가 없던 청년들의 책 읽기를 장려하기 위해 올해 처음 도입했다.

    
▲ 성남시 첫출발! 책드림 사업 신청 안내 리플릿 뒷면     © 비전성남

 

사업 시행일(5.1)을 기준으로 성남시립도서관(13곳)과 공립작은도서관(17곳) 등 30곳에서 6권 이상의 책을 빌린 청년이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을 신청할 수 있다.

   

대상자는 기한 내 신분증을 가지고 지정 시립도서관(10곳)이나 야탑동 성남시 도서관사업소 도서관지원과를 방문해 신청서를 내면 된다.

    

성남사랑상품권은 가맹점인 23곳 서점에서 책을 사는 용도로만 사용할 수 있다.

    

성남시 도서관지원과 관계자는 “지난 2월 문체부의 국민독서실태조사 결과를 보면 지난 1년간 국민 10명 중 4명은 책을 한 권도 읽지 않았고, 그 요인이 일·공부 때문이었다”면서 “책 읽는 분위기를 조성하는 전환점이 되도록 사업 홍보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도서관지원과 독서진흥팀 031-729-46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