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정밀 디지털지도 구축한다

전 지역 3차원 도로 공간정보 구축 및 자율주행 위해

비전성남 | 기사입력 2020/03/26 [20:14]

▲ 토지정보과 - 성남시 정밀 디지털지도 구축한다     © 비전성남
 

성남시는 4차산업 기반조성 및 자율주행차 지원등 도로시설물의 입체적 관리를 위해 고정밀 3차원 도로 데이터베이스 구축 사업을 시작한다.

    

3차원 고정밀 도로DB구축 사업은 순식간에 도로상에 있는 모든 시설물을 3차원 공간정보로 취득하는 모바일 맵핑 시스템(MMS:Mobile Mapping System)이라는 특수한 장비를 투입한다.

    

이러한 모바일맵핑시스템은 위성측위시스템(GPS), 레이저스캐닝(Lidar), 사진영상(Camera)을 다양한 센서를 융᭜복합해 만들어진 시스템으로 차량에 탑재해 차량 운행과 동시에 도로시설물 및 도로 주변 다양한 지형지물을 3차원 공간정보로 취득하는 장비다.

    
▲     © 비전성남

 

3월 6일에 시작한 이 사업은 수정구, 중원구 일대 4m 이상 도로 374km를 센서가 장착된 차량으로 이동하며 센티미터(cm) 단위로 도로 및 도로 주변시설물을 정밀하게 3차원 공간정보로 취득하게 된다.

    

사업 기간은 180일로 MMS측량을 실시한 후 전후 처리과정을 거처 3차원 점군데이터를 취득하고 구축한다. 2020년 9월에 완료, 행정업무에 사용될 예정이다.

    

취득된  3차원 점군 측량 데이터는 1차적으로 자율주행에 필요한 정밀도로지도를 구축되고 또한 도로시설물에 대해 3차원적으로 구축함으로써 도로를 더욱 정밀하고 안전하게 관리하는 기반을 확보하는 것이다.

    

취득된 3차원 점군 데이터를 활용해 터널, 지반침하, 도로포장 균열 등 시설물의 정밀 제원관리 기반을 마련하고, 취득된 영상정보를 통해 도로 구조물 등에 대한 유지관리가 가능해지며, 성남시 전 지역을 지자체 최초로 자율주행 지도를 구축하게 돼 판교제로시티 정밀도로지도 구축지역과 연계해 정밀지도 기반으로 자율주행구간이 확대될 것으로 보고 있다.

    
▲ 고정밀 3차원 점군데이터 추출     © 비전성남

 

3차원 점군데이터와 도로점용데이터를 비교해 누락된 세원지를 발굴해 추가 세수 확보도 기대하고 있다.

    

시는 2018년부터 드론을 통해 상공에서 3차원 점군데이터를 취득해왔다.

    

이번 사업을 통해 도로에서 구축되는 3차원 점군데이터는 성남시에서 드론으로 구축하는 상공데이터와 결합해 향후 3차원 시스템으로 발전해 실세계와 동일한 가상세계인 디지털트윈을 구축, 행정 시뮬레이션 시대를 열어 불필요한 세금의 누출을 막는 시스템으로도 구축될 예정이다.

    

성남시는 MMS사업을 통해 공간정보 산업에 지향점을 설정하고 사업의 결과물을 통해 과학적이고 합리적인 행정을 선도해 나가고 있다

   

 

토지정보과 공간정보팀 031-729-24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