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SRT구미동 역사 신설 기술적 검토 및 사전타당성조사 용역 추진한다

오는 6월 이내 사전타당성 조사 용역 착수

비전성남 | 기사입력 2021/01/13 [13:57]

▲ 성남시청 전경     © 비전성남
 

성남시는 SRT 구미동 역사 신설 관련 기술적 검토와 더불어 사전타당성조사 용역을 자체적으로 추진한다. 오는 6월 이내 용역비에 대한 예산 조기 확보 및 용역사 선정을 통해 착수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 9월 제6호 행복소통청원 ‘구미동 농협하나로마트 부지 SRT 역사 신설을 위한 타당성조사 진행 요청’에 대한 답변으로 SRT 주무기관인 국토교통부와 관리기관인 국가철도공단에 기술적 검토를 요청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어 SRT를 관리하는 국가철도공단에 기술적 검토비용 전액을 성남시에서 부담하는 조건으로 기술검토를 요청했다.

 

하지만 국가철도공단으로부터 원인자(성남시)가 타당성 조사 후 국토교통부로 역사 신설을 요청하도록 회신돼 사실상 국가철도공단을 통한 타당성검토는 불가한 상황을 맞게 됐다.

 

또한 성남시는 지난해 12월 국토교통부에 SRT역사 신설을 위한 제안 및 국토교통부, 국가철도공단, 성남시가 참여하는 실무협의회 개최를 제안한 바 있으나 현재까지 긍정적 답변을 받지 못한 상황이다.

 

이에 시는 국토교통부, 국가철도공단을 통한 기술적 검토 및 타당성조사가 어렵다는 결론을 내리고 자체적으로 용역을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시 관계자는 “터널구간에 역을 신설한 사례가 없어, 본 용역으로 부본선 역 설치 여부 등에 대한 기술적 측면을 우선적으로 검토하고, 역사 신설에 대한 경제성과 이용 편의성, 열차 운영 효율성 등 정책적인 측면을 종합적으로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SRT 역사신설은 주민들 숙원사업인 만큼 이번 용역에서 구미동 하나로마트 부지 내 역사 신설이 기술적으로 가능한지 여부를 객관적으로 검토하고, 그 결과에 따라 향후 계획을 시민들과 적극적으로 공유하겠다”라고 밝혔다.

 

교통기획과 철도팀 031-729-24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