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맞춤형 정비 끝난’ 단대동 골목길 정원으로 꾸며

비전성남 | 기사입력 2020/07/03 [08:38]

 
▲ 녹지과 - 단대동 주민들이 사피니아를 직접 심고 화분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비전성남
 
성남시는 원도심 내 녹지확충 사업의 하나로 10월 28일까지 1억 원을 투입해 ‘주민과 함께하는 Green 골목 정원 조성사업’을 편다.
 
대상지는 2018년 12월 맞춤형 정비사업이 끝난 수정구 단대동 177번지 일원 골목길이다.
이곳 단대동 주민협의체, 성남시 도시재생지원센터와 협력해 골목 자투리 공간에 꽃과 식물을 심는 손바닥 정원 8곳을 조성한다.
 
담장 벽면, 울타리에는 걸이형 꽃 화분을 설치하고, 골목골목에 항아리 화분, 직사각형 나무 화분을 설치하는 방식으로 골목 정원을 꾸민다.
 
쾌적한 도시공간 속에 녹지공간이 확충돼 시민들에게 소소한 행복과 활기를 전하게 될 전망이다.

단대동 일대 맞춤형 정비사업은 2013년 4월부터 5년 8개월간 진행돼 현재 4만9,265㎡ 규모 사업 구역에는 소규모 행복주택과 행복주택사무소가 들어섰다.
 
이와 함께 새롭게 정비한 가로경관, 교통안전시설과 방범용 CCTV, 보안등, 비상벨 등이 설치돼 주민 중심의 주거환경으로 개선된 상태다.
 
단대동 맞춤형 정비사업 구역 내에는 746가구 1,945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20명의 단대동 주민협의체가 구성돼 마을을 지속 가꿔 나가고 있다.
 
녹지과 조경팀 031-729-4312